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사이버논산시민

주메뉴 열기
회원가입 홈페이지가이드 사이트맵 Language

오거리에 위치한 꽃빙

  • 구지영
  • 등록일 : 2018.09.21
  • 조회수 : 15

빙수가 너무 먹고 싶어서

잠든 어린딸을 데리고 꽃빙을 갔었지요.

사장님께서 믹서기 돌아가는 소리가 클건데

아이가 잠에서 깰까봐 염려스럽다며

믹서기 돌려도 되냐고 물어봐 주시더라구요.

걱정의 말을 건네 주시는데

감동이였어요ㅎ 어린 꼬맹이 손님까지 배려해주신 꽃빙 사장님 다시 한번 감사드려요~♡

전체댓글수 1

  • default 전체관리자 | 2018-09-21 08:59:36 꽃빙은 사이버논산가맹점은 아닙니다. 사장님의 배려심으로 고객이 감동하는 좋은 모습이네요. 글 작성 감사드립니다.

    추천 0 비추천 0

[1]